‘미술품 투자’에 눈 뜬 MZ, 국내 최대 미술장터로 몰렸다

국내 최대 미술 장터인 한국국제아트페어, 키아프가 열리고 있습니다. 주식과 부동산에 이어서 미술품이 투자 대상으로 떠오르면서 젊은 층의 참여가 눈에 띄게 늘었다고 합니다.

기사 더보기